HOME 충남 서산
서산6쪽마늘축제.팔봉산감자축제 전면 취소...코로나19 여파- 서산시, 대도시 직거래 및 홈쇼핑 온라인 판매 등 농산물 판로 확대 집중
서산시청 청사.(사진제공=서산시청)

충남 서산시는 올해 팔봉산감자 축제와 서산6쪽마늘 축제를 전면 취소하고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시는 연초 시작된 코로나19가 진정되지 않고 최근 이태원 클럽발 집단 감염이 일어 지역사회 감염확산 방지와 시민과 관광객 안전을 위해 6,7월 개최 예정이던 팔봉산 감자축제와 서산6쪽마늘 축제를 전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잇따른 축제 취소에 따라 농산물 판로에 어려움이 없도록 판매 촉진을 위한 다양한 시책을 연구·추진한다는 방침을 세워놓고 있다.

우선, 농협경제지주 서산시연합사업단과 수도권의 5대 물류 거점인 양재, 대전, 수원, 고양 등의 대도시 농협유통센터와 연계해 농산물 특판전을 대대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대산5사를 비롯해 국내 굴지의 대기업, 유관기관 등을 통해 지역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적극 전개할 계획이다.

또 사회적거리두기에 대비, 홈쇼핑과 온라인 마켓과 시 농산물을 연계해 대도시 직거래 행사에 병행·판매 확대를 꾀할 방침이다.

맹정호 서산시장은“이번 행사취소는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막고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한 결정이었다”면서 “축제 취소에 따라 농산물 판매 어려움이 없도록 다양한 판로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팔봉산 감자축제와 6쪽마늘축제는 매년 8만여명 이상의 방문과 7억여 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명실상부한 지역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해 왔다.

포슬포슬한 맛이 일품인 팔봉산감자는 6월 중순부터 팔봉농협과 우체국에 주문하면 택배로 받아볼 수 있고 6쪽마늘은 7월 초 서산6쪽마늘조합과 우체국쇼핑 홈페이지(mail.epost.go.kr) 또는 서산뜨레 홈페이지(www.seosanttre.com)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박상록 기자  park-2223@daum.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