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내포
충남도, 내포신도시 AI데이터센터 9월 첫 삽- 솔리스아이디씨 LH와 부지매매계약 체결…2022년 3월 준공 목표
충남도청 전경./에이티엔뉴스 DB

충남도가 내포신도시 ‘AI 데이터센터’ 건립에 청신호가 켜지면서 올 9월 첫 삽을 뜰 준비를 하고 있다.

6일 도에 따르면 솔리스아이디씨(대표 손태영)는 지난달 24일 LH로부터 AI 데이터센터 부지매매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데이터센터는 내포신도시첨단산업단지 산학협력부지 1만 4130㎡ 부지에 2700억 원을 투입, 지상 5층, 지하 1층(연면적 1만㎡)으로 지어질 전망이다.

준공 목표는 2022년 3월이다.

이영석 투자입지과장은 “데이터센터 건립이 정상적으로 추진되고 있고 향후 데이터 충남의 이미지 형성과 4차산업, AI연관 산업 발전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솔리스아이디씨는 미션크리티컬엔지니어링, 이호스트아이씨티, 엘에스디테크가 AI 데이터센터를 건립과 운영을 위해 지난달 설립된 법인이다.

박한복 기자  phb1226@hanmail.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한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