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대전교육청, 민식이법 개정에 따른 "어린이 교통안전교육 강화"초등 1학년 신입생 및 유치원생, 교통안전약속 리플릿 4만2000장 배부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어린이 교통안전교육 강화를 위해 '교통안전약속' 리플릿 4만 2000장을 제작해 모든 초등학교와 유치원에 배부했다. 사진은 대전교육청에서 배포한 교통안전약속 리플릿.(자료제공=대전시교육청)

[뉴스프리존,대전=이현식 기자]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어린이 교통안전교육 강화를 위해 '교통안전약속' 리플릿 4만 2000장을 제작해 대전지역 모든 초등학교와 유치원에 배부했다.

22일 대전교육청에 따르면, 민식이법(도로교통법 개정 ‘올해 3월 25일 시행) 개정에 따라 어린이보호구역 내 도로에 무인단속장비, 횡단보도 신호기 설치를 지자체(대전시 및 5개 구청)와 함께 추진하고 있으며,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한 학교내 보·차도 분리사업(’올해 22교 추진 예정)과 지자체와 협업을 통한 학교부지 활용 통학로 신설 사업(’올해 탄방초 외 4교 추진중)을 매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특히, 2020년에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제로화를 위한 '교통안전약속' 리플릿을 제작·배부해 교통약자인 초등학교 1학년 신입생과 유치원생의 교통안전교육 강화를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리플릿을 교육청 홈페이지(교육복지안전과 공개자료실)에 탑재하여 모든 학교 및 가정에서 교통안전 교육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어린이 교통안전교육 강화를 위해 '교통안전약속' 리플릿 4만 2000장을 제작해 모든 초등학교와 유치원에 배부했다. 사진은 대전교육청에서 배포한 교통안전약속 리플릿.(사진제공=대전시교육청)

'교통안전약속' 리플릿에는 횡단보도 건너는 방법, 안전한 보행 방법(일반, 날씨별), 안전하게 도로 이용하기, 안전하게 육교?지하도 이용하기, 안전한 등하굣길 만들기 등 보행 시 반드시 지켜야 하는 6가지의 교통안전약속과 교통표지판 이해하기를 수록해 유치원과 학교에서 수업시간에 배우는 내용들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으며, 어린이들이 카드처럼 가지고 다니며 자주 볼 수 있도록 한 장으로 만들어 집에서도 부모님들이 안전한 등하교 지도를 할 수 있도록 활용도를 높였다.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은 “교통안전약속 리플릿을 통해 어린이들이 생활 속에서 교통안전 실천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했다”며, “학부모·교직원·시민 모두가 어린이 교통안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안전한 교통문화 만들기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현식 기자  atnnews@daum.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