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대전시, 7월분 재산세 1401억 원 부과
대전광역시청 로고./에이티엔뉴스=선치영 기자

대전시는 7월 정기분 재산세(주택분, 건축물분) 1401억 원을 부과했다고 12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7월 정기분 재산세는 재산세 997억 원, 지역자원시설세 296억 원, 지방교육세 108억 원이고, 과세대상별 부과현황은 주택분 669억 원, 건축물분 등 732억 원이다.
 
이번 재산세는 전년 1346억 원보다 55억 원(4%)이 증가했다.
 
동구 판암지구 및 유성구 일대의 공동주택 증가와 매년 1월 1일 기준으로 공시되는 공동주택(4.56%) 및 개별주택가격(3.62%)과 건축물 신축가격 기준액(2.9%) 상승이 주요 원인으로 분석된다.
 
지역별 부과액으로는 유성구 448억 원(전년 대비 6.2%↑), 서구 442억 원(전년 대비 2.0%↑), 중구 186억 원(전년 대비 3.5%↑), 동구 165억 원(전년 대비 6.5%↑), 대덕구 160억 원(전년대비 1.8%↑) 순으로 나타났다.
 
올해 주택분에 대한 재산세 최고 납부대상은 유성구 구암동에 있는 별장용 단독주택으로 1190여만 원이 부과됐고, 건축물분은 동구 용전동의 상업용 건축물로 4억 6000여만 원이다.
 
재산세는 과세기준일인 6월 1일 현재 재산소유자에게 부과되며, 주택에 대해서는 재산세 본세가 10만 원 이하인 경우 7월에 전액 부과되고, 10만원 초과 시에는 7월과 9월에 각각 1/2씩 나누어 부과된다.
 
납부기한은 7월 16일부터 7월 31일까지며, 납부방법은 위택스(www.wetax.go.kr)나 지로납부, 납부전용계좌이체 등을 이용하거나 전국 모든 금융기관에서 고지서 없이도 현금지급기(CD)/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 현금카드, 통장, 신용카드를 넣으면 지방세를 확인하고 납부할 수 있다.
 
또, 7월 재산세부터는 카카오페이나 네이버페이, 페이코앱 세 가지 간편결제 앱을 이용해 시민들이 지방세 고지서를 받아보고 납부할 수 있다.
 
모바일 고지서 신청 방법은 납세자 본인이 앱에서 직접 신청하면 되고, 납부는 모바일 고지서가 수신된 앱에서 지방세를 납부하면 된다.
 
대전시 관계자는“납부 마감일에는 금융기관의 창구 혼잡 및 인터넷 접속 지연 등 불편사항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납부 마감일 전에 미리 납부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정완영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정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