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천안
충남 천안시, 우호도시 중국 문등구와 의료교류 강화- 9~12일 의료교류 양해각서 체결 및 공동 학술대회 개최
11일 오전 천안시 의료교류방문단이 린헝 문등구장을 방문하고 있다.(사진제공=천안시청)

충남 천안시 의료교류 대표단이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3박4일 일정으로 국제 우호도시인 중국 문등구(원덩구)를 방문해 의료교류 확대 및 천안 대표의료 홍보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

천안시에 따르면 11일 김경자 천안시서북구보건소장(단장)과 의료기관 대표자들로 구성된 이번 방문단은 린헝 문등구장을 예방해 실질적 의료교류 확대를 논의한 후 문등구청에서 천안시와 문등구 간 의료교류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에 따라 양 도시는 보건의료 정보 제공, 의료기술 학술교류, 민간의료기관 간 교류 행정적 지원, 의료인 연수 등 의료 교류 활성화를 유도하고, 이 외 다양한 교류 사업도 발굴하기 위해 힘쓰기로 했다.

또 방문단은 10일부터 문등 인민병원, 문등 피부과학병원, 문등 구강병원, 문등 정골병원 등을 견학한 뒤 각 병원에서 민간의료기관 간 협력 MOU를 체결하고 양 도시 대표 의료기술을 선정해 공동 의료 학술대회를 분야별로 진행했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단국대학교병원 박현우 국제진료센터장, 단국대학교치과병원 구강악안면학과 한세진 교수, 삼성비뇨기과 박중현 원장, 케이엠(KM) 성형외과 김남훈 원장, 더 보스톤치과병원 원태희 병원장 등이 참여해 분야별 우리시 대표의료기술의 우수성을 홍보했다.

이날 천안 대표의료기술 중 종합건강검진, 당뇨합병증으로 인한 족부수술, 피부․성형, 임플란트 등 구강분야와 남성기능강화수술이 큰 관심을 받았다.

천안시는 이번 교류방문과 연계로 오는 10월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위해시)에서 천안의료 홍보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경자 서북구보건소장은 “천안시와 위해시 문등구는 비행시간 45분 거리에 있어 접근성이 우수하다”며 “이번 방문은 양 도시 간 의료교류를 강화하고 공동 학술대회 개최로 교류의 품격을 높였을 뿐 아니라 향후 중국 의료시장 개척의 시작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고은정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고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