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부여
충남 부여군, 10일부터 택시요금 17.85% 인상
7월 10일부터 부여군 택시요금이 인상된다./에이티엔뉴스 DB

충남 부여군은 오는 10일부터 택시기본운임을 17.85% 인상한다고 밝혔다.

 8일 부여군에 따르면 지난 6월13일 열린 부여군소비자정책심의위원회는 6년간 택시요금 동결에 따른 택시업계의 경영난 가중을 사유로 택시요금 인상률을 이 같이 결정했다.

인상된 택시요금을 살펴보면 기본요금의 경우 기존 1.6km 기준 2,800원에서 1.4km 기준 3,300원으로 인상됐으며, 거리요금은 90m당 100원으로 기존대로 유지한다.

거리별 요금은 1회 평균 영업거리인 3.16km 의 경우, 종전 4,533원에서 5,255원으로 15.93% 인상됐으며 10km의 경우 12,133원에서 12,855원으로 5.95% 올라 장거리로 갈수록 인상률은 낮아지게 된다.

심야운행(00:00~04:00) 및 사업구역 외 운행에 따른 20% 할증은 종전과 같이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군 관계자는 “택시업체 임금 인상과 운송원가 상승요인 발생 등으로 인한 택시업계의 어려움과 군민 부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요금을 현실화했다”며 “앞으로 이용객에 대한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택시업계와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조문현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조문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