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부여
충남 부여군, '민선 7기 1년을 돌아보며 미래와 소통하다'
24일 부여군청 서동브리핑실에서 박정현 군수를 비롯한 전 부서장과 읍면장이 참석한 가운데 하반기 주요업무 추진계획 보고회를 가지고 잇다.(사진제공=부여군)

충남 부여군은 24일 군청 서동브리핑실에서 박정현 군수를 비롯한 전 부서장과 읍면장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하반기 주요업무 추진계획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민선 7기 1주년을 맞이하여 가시적인 성과가 도출돼야 하는 매우 중요한 시기인 만큼, ‘정의로운 부여 함께사는 세상’의 비전 달성을 위해 올해 남은 6개월 동안의 부서별 주요 공약사업과 중장기사업, 현안사업, 시책사업 등을 주요업무계획에 담아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민선 7기 방향과 주요성과로는 ▲민선 7기 비전 수립 등 부여의 가치 확립 ▲충남최초 농민수당 지급 ▲충남최초 수의계약 총량제 도입 ▲3不정책 ▲국도비 확보를 통한 민생·숙원사업 등 5대 정책 등이다.

또, 군은 부여의 가치를 바로 세우고, 현세대와 미래세대 모두를 위한 성장동력으로 ▲고대 해상 실크로드 복원 ▲고대 삼국축제 개최 ▲세계 고도문화진흥 포럼 설립 ▲송국리 선사유적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추가 등재 ▲UN 지속가능발전 거점도시 육성 등 5대 사업을 추진한다.

이날 보고회에서 부서별 추진상황을 점검한 박정현 군수는 “지난 1년간 민선 7기 군정이 안착될 수 있도록 힘써주신 부여군 산하 전 공직자 분들께 감사 인사를 전하고 2019년은 부여의 가치를 확립하고 중장기 미래발전의 초석을 마련하는 중요한 시기”라며 “일선 공직자들의 열정은 공정하고 정의로운 부여로 가는 길의 ‘키워드’ 이므로 자신감 있는 변화 의지로 맡은 바 업무를 추진해 주기 바란다”라고 주문했다.

에이티엔뉴스 조문현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조문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