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대전서 빌라, 단독주택 화재 잇따라...3명 경상
8일 오후 4시 33분쯤 대전시 서구 월평동 한 3층짜리 빌라 1층에서 불이 나 자체 진화됐다.(사진제공=대전 둔산소방서)

8일 대전에서 빌라, 단독주택 화재가 잇따라 랐다.

이날 오후 4시 33분쯤 대전시 서구 월평동 한 3층짜리 빌라 1층에서 불이 나 거주자 30대 남성과 여성이 경상을 입었다.

불은 주택 계단실 일부를 태우거나 그을려 소방서 추산 100만원의 재산피해를 낸 후 자체 진화됐다.

경찰은 얼은 수도계량기를 녹이기 위해 사용한 헤어드라이기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또 8일 오후 8시 32분쯤 대전시 동구 자양동 한 단독주택 보일러실에서 불이 나 10분만에 꺼졌다.

불이 나자 집주인 A씨(85, 남)가 자체 진화에 나섰다가 경상을 입었다.

경찰은 기름보일러 동파방지를 위해 켜놓은 촛불이 보일러에 착화돼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인을 조사 중이다.

박상록 기자  park-2223@daum.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