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TV·방송
[KBS 연기대상] 예지원-김선영-오윤아, 女 조연상 수상…가족 생각에 '울컥'
'2020 KBS 연기대상'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배우 예지원, 김선영, 오윤아가 '2020 KBS 연기대상' 조연상을 받았다.

이들은 31일 오후 8시 30분 KBS 2TV에서 생방송된 '2020 KBS 연기대상'에서 여자 조연상을 공동 수상했다.

예지원은 '도도솔솔라라솔'을 통해 안방에 진한 감동을 선사했다. 예지원은 "값진 상 주셔서 감사하다. 우리 팀 이 힘든 시기에 정말 고생 많았다"라고 했다. 그는 "이번에도 숙제가 많았는데 도와주신 선생님들 감사하다. 그리고 엄마, 저 오늘 상 받았다"라고 감격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김선영은 '오! 삼광빌라'를 통해 신스틸러 면모를 뽐내고 있다. 그는"시청자 여러분 정말 감사하다. 감독님, 작가님과 모든 스태프 여러분 감사하고 남은 기간 안전하게 잘 촬영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 상은 저와 함께 일하는 모든 배우들과 함께하겠다. 교진씨 늘 너무 감사하다"라고도 덧붙였다.

'한번 다녀왔습니다'에 출연했던 오윤아는 "이번 드라마는 함께하면서 정말 행복했다"라며 제작진, 배우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또한 "엄마, 아빠 감사하다. 오늘에서야 이렇게 상을 드리게 됐다. 감사하고 사랑한다. 우리 민이 고맙다"라고 밝히며 울컥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