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N해외연예] 엘리엇 페이지, 女→男 '트랜스젠더' 선언 후 첫 근황 공개
엘리엇 페이지/ 사진=엘리엇 페이지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최근 여성에서 남성으로 살아갈 것임을 밝힌 캐나다 출신 할리우드 배우 엘리엇 페이지(엘렌 페이지)가 근황을 공개했다.

엘리엇 페이지는 21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진심으로 감사하다, 여러분의 사랑과 지지는 큰 선물이었다"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사진을 게시했다.

그러면서 엘리엇 페이지는 "안전하게 지내길 바란다"라며 "2021년에 뵙겠다"라고 안부 인사를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커다란 안경에 후드 티셔츠의 모자를 쓴 엘리엇 페이지가 카메라를 바라보면서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엘리엇 페이지는 지난 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내가 트랜스(젠더)라는 것을 여러분께 알리고 싶다"며 "나를 지칭하는 말은 'he'나 'they'고, 내 이름은 '엘리엇'"이라고 성전환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엘렌 페이지는 영화 '주노' '인셉션' '엑스맨: 최후의 전쟁' 등에 출연해 국내에 얼굴을 알렸다. 최근 넷플릭스 드라마 '엄브렐러 아카데미' 시리즈에 출연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