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논산
충남 논산시, '화목에서 일반' 보일러 교체 지원- 화목보일러 폐기 지원사업, 최대 50만 원 지원
논산시청 전경./에이티엔뉴스 DB

충남 논산시는 내달 7일까지 ‘화목보일러 폐기 지원사업’에 대해 신청접수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폐목재 등 폐기물 불법 소각 문제가 발생하는 화목보일러를 일반보일러로 교체해 환경오염물질 저감 및 대기질을 개선하고자 마련됐다.

지원대상은 관내 소재 주택에서 사용 중인 화목보일러를 폐기한 후 일반보일러로 교체하는 가구이다. 신청은 주택소유자 또는 주택소유자로부터 위임받은 세입자가 가능하다.

시는 총 500만 원의 예산으로 최대 50만 원까지 지원하고 있으며, 보일러 교체비용이 50만 원 미만이거나 초과하는 비용은 지원하지 않는다.

시 관계자는 “현재 미세먼지 배출원 중 생물성 연소 부분이 전체 배출량의 4%를 차지하고 있다”며 “화목보일러 폐기 지원사업을 통해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데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박한복 기자  phb1226@hanmail.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한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