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대전시교육청, '중등교사 제1차 임용시험'..."응시율 82.4%"노량진발 코로나19 감염 확산 속, 시험 차질 없이 진행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지난 21일 대전문정중과 대전탄방중, 별도시험장에서 실시된 2021학년도 대전시 공립(사립위탁포함) 중등학교 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 제1차(필기)시험 실시 결과, 지원자 1399명 중 1153명이 응시했다./에이티엔뉴스=이현식 기자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지난 21일 대전문정중과 대전탄방중, 별도시험장에서 실시된 2021학년도 대전시 공립(사립위탁포함) 중등학교 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 제1차(필기)시험 실시 결과, 지원자 1399명 중 1153명이 응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응시율은 82.4%로 지난해 87.4%에 비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1차 시험 결과는 오는 12월 29일(화) 대전시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노량진 학원발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대한 우려 속에도 대전시교육청의 중등교사 임용시험은 예정대로 차질 없이 진행됐으며, 노량진 학원 방문자 및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는 지원자는 모두 별도시험장에서 시험을 치렀다.

대전시교육청 관계자는 “별도시험장 감독관 및 관리위원에 대해 코로나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재택근무를 실시하도록 공문을 시행하였으며, 이후에도 추가 확진자 및 접촉자 발생 상황에 따라 즉시 대처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이현식 기자  atnnews@daum.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