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TV·방송
'나혼자산다' 화사 "친언니 결혼식 날짜 착각…바쁜 스케줄 탓" 고백
MBC '나 혼자 산다'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나 혼자 산다' 화사가 친언니의 결혼식 날짜를 착각했던 사연을 고백했다.

2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화사의 일상이 담겼다.

화사는 올해 9월 초 결혼한 첫째 언니를 위해 빈티지 케이크를 만들기 시작했다. 화사는 "결혼 날짜를 헷갈렸다"며 전주에서 하는 언니의 결혼식에 지각할 뻔한 사연을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화사는 "부랴부랴 준비했다. 지각하지 않았다"고 털어놨다.

화사는 언니의 결혼식을 잊은 이유에 대해 "스케줄이 너무 많아 정신이 없었다. 넋이 나갔었다"고 고백하며 안타까움을 안겼다. 화사는 "축가도 천천히 준비하려 했는데"라며 아쉬워했다. 이어 화사는 "10년 동안 언니의 '발닦개'가 되어야죠"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더했다.

한편,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는 독신 남녀와 1인 가정이 늘어나는 세태를 반영해 혼자 사는 유명인들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