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오인혜, 다양한 작품 출연 속 플로리스트 활동도…사망 하루 전에도 영상 올려
배우 오인혜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던 배우 오인혜(36)가 끝내 숨졌다.

지난 14일 오전 4시49분께 인천 연수구 송도동 한 아파트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던 오인혜가 병원에서 치료 중 이날 오후 사망했다.

인천 연수경찰서 등에 따르면 당시 의식을 잃은 채 쓰러져 있는 오인혜를 친구가 발견했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한때 호흡과 맥박이 돌아왔으나 위중한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오인혜는 지난 2011년 영화 '우리 이웃의 범죄'에서 고금숙 역을 연기하며 데뷔했다. 이후 영화 '붉은 바캉스 검은 웨딩' '마스터 클래스의 산책' '생생활활' '소원택시'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특히 오인혜는 지난 2011년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서 입은 드레스로 많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안방극장에서도 드라마 '마의' '드라마스페셜 환향-쥐불놀이'를 통해 시청자들을 만났으며, 예능 '나만 빼고 연애 중' '오인혜의 쉿크릿'을 통해서도 활동을 이어갔다.

한때 오인혜는 플로리스트로 전업한 후 서울 잠원동에 꽃집을 운영하기도 했다.

오인혜는 전 소속사와 계약이 종료된 뒤 홀로 활동 중이었다.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인 '오~인혜로운 생활!'을 개설해 뷰티와 패션 팁, 일상 등을 공개하면서 팬들과 소통을 하기도 했다. 특히 소식이 전해지기 하루 전까지도 유튜브 영상을 업데이트해 안타까움을 더했다.

한편 오인혜의 빈소는 인하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고, 발인은 16일이다. 경찰은 오인혜가 일단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