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당진
충남 당진 해상 실종자 수색하던 경비정 좌초- 지난 1일 20대 여성 수색하던 50톤 경비정…인명 피해 없어
충남 당진시 대난지도 앞 해상 주변 해역에서 실종된 20대 여성을 수색하던 50톤급 경비정.(사진제공=평택해양경찰서)

평택해양경찰서는 2일 오후 5시 39분쯤 충남 당진시 대난지도 앞 해상에서 지난 1일 주변 해역에서 실종된 20대 여성을 수색하던 50톤급 경비정이 좌초되어 사고 수습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고로 인한 인명 피해는 없으며, 경비정 선저에 소규모 파공으로 인해 경유가 소량 바다로 유출되었으나, 함정에서 즉시 다른 연료탱크로 이적함으로써 추가 유출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경비정은 수중 암초 위에 얹혀져 있는 상태이다.

좌초된 경비정에는 경찰관 5명, 의경대원 2명이 탑승하고 있으며, 8월 1일 충남 당진시 대조도 부근 해상에서 실종된 20대 여성에 대한 정밀 수색을 수행하고 있었다.

평택해양경찰서는 이날 오후 10시 30분 이후에 바위에 얹힌 경비정을 부상시켜 안전 해역으로 옮길 예정이다.

박한복 기자  phb1226@hanmail.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한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