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청양
청양군, 가심비 높은 소규모축제 개발 집중
‘축제 콘텐츠 개발 및 활성화 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장면.(사진제공=청양군청)

충남 청양군은 가심비(가격대비 심리적 만족도)높은 소규모 지역축제를 찾는 데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이를 위해 군은 군정 정책특별보좌관과 자문위원, 군 관계자가 한자리에 앉아 ‘축제 콘텐츠 개발 및 활성화 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를 받고 10개 읍면별 차별화를 모색했다.

군은 또 지난 5월 관련용역 착수 이후 문헌조사와 주민 심층 인터뷰를 통해 지역자원 바탕의 새로운 콘텐츠가 무언지 고민을 거듭했다.

제시된 축제는 ▲청양읍의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한 레트로(복고풍) 축제 ▲운곡면의 신대저수지 활용 축제 ▲대치면의 물길, 산길, 마을길 활용 축제 ▲정산면의 3·1만세운동 역사 활용 축제 ▲목면의 목각작품 등 문화예술 축제 ▲청남면의 벚꽃․음식 활용 축제 ▲장평면의 지천·벚꽃 연계 축제 ▲남양면의 구봉광산 활용 축제 ▲화성면의 두레기(旗) 문화·자연생태 결합 축제 ▲비봉면의 개복숭아 축제 등이다.

김돈곤 군수는 “주최 측 주민들과 방문객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잔치가 아니면 축제 의미가 반감 된다”며 “가심비와 가성비 모두를 충족하는 콘텐츠를 찾도록 힘을 모으자”고 주문했다.

이진영 기자  jin2666@daum.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