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세븐틴 '헹가래' 발매 4일 만에 90만장 육박…올해 전체 2위
세븐틴/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세븐틴이 미니 7집으로 최단 시간 자체 최고 기록을 달성했다.

지난 22일 발매된 세븐틴의 미니 7집 '헹가래'는 컴백과 동시에 각종 음원, 음반차트 정상을 휩쓸고 총 27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 36개 지역 톱5 진입 등 전 세계적인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다.

또한 '헹가래'로 초동(앨범 발매 일주일간 판매량) 집계 이틀 만에 '하프 밀리언셀러'에 등극한 데 이어 발매 4일 만인 지난 25일 오후 초동 판매량 89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했다. 90만 장 달성을 목전에 두고 2020년 전체 아티스트 초동 판매량 기록 중 2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2019년 하반기 초동 판매량 1위에 올랐던 전작 '언 오드'(An Ode)의 기록을 가뿐히 뛰어 넘은 것으로, 약 9개월 만에 새 앨범으로 돌아온 세븐틴에게 국내외를 불문하고 폭발적인 관심이 쏟아지고 있음을 입증했다.

이뿐만 아니라 세븐틴의 미니 7집 타이틀곡 '레프트 앤 라이트'(Left & Right) 뮤직비디오는 지난 25일 기준 조회수 1700만 뷰를 넘어서고 인기 급상승 동영상 상위권에 안착하는 유의미한 성과를 남겨 세븐틴의 저력을 입증했다.

'헹가래'로 대세 그룹의 화려한 귀환을 알린 세븐틴은 뜨거운 기세를 몰아 26일 오후 방송되는 KBS2 '뮤직뱅크'에서 신곡 '레프트 앤 라이트' 무대를 선보인다. 앞서 공개된 컴백 무대 티저 영상에는 감각적인 무대 세트를 배경으로 세븐틴이 기분 좋은 에너지를 아낌없이 발산해 본 무대에 대한 기대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