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람들 인터뷰 이슈
취임 2주년 맞은 양승조 충남도지사, 도정운영 방향 발표- 민선 7기 2주년 기자회견, 2년간 성과에 자부심
- “후반기 도정방향은 안정적 마무리·포스트 코로나 대응·미래 준비”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민선 7기 2주년 기자회견을 열고 2년의 성과와 앞으로의 도정운영 방향을 발표했다./에이티엔뉴스=박성민기자

민선 7기 2주년을 맞는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년의 성과와 앞으로의 도정운영 방향을 발표했다.

양 지사는 23일 민선 7기 2주년 기자회견을 열고 “저출산·고령화·양극화라는 3대 위기를 극복하고 대한민국을 선도하는 ‘더 행복한 충남’을 만들고자 노력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먼저 양 지사는 “저출산보건복지실, 공동체지원국, 균형발전담당관실, 청년정책과 등을 신설해 3대 위기 극복을 위한 민선 7기 도정운영의 기틀을 마련했다” 말했다.

또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에서 발표한 도지사 공약이행평가에서 최고등급인 SA를 달성한 것과 정부합동평가 2년 연속 최우수, 청렴도평가 상위권 회복, 부패방지시책평가에서 1등급을 달성한 것에 자부심을 보였다.

아울러 그동안의 성과로 ▲약 700회 도민과의 접견 ▲시군 방문을 통한 주민과 대화 ▲혁신도시 지정 근거 마련 ▲석문산단 인입철도 등 환황해권 교통망 확충 ▲ASF·코로나19 등 각종 감염병·재난 위기 극복 ▲어르신 교통비 무료화 ▲농어민수당 80만 원 ▲미래 10년 충남의 10대 전략산업과제 창출 등을 꼽았다.

양 지사는 “후반기 도정방향은 크게 3가지로 나뉜다”며 ▲3대 위기 극복 등 민선 7기 도정의 안정적 마무리와 성과 창출 ▲포스트-코로나19에 대응 ▲혁신도시 지정 등 미래 준비라고 강조했다.

민선 7기 도정의 안정적 마무리와 성과 창출을 위해서는 ▲공공산후 조리원 설립 ▲어르신 놀이터 조성 및 확산 ▲포용성장위원회 중심 대응체계 구축 ▲충남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내포혁신창업공간 조성 ▲안면도 관광지 조성사업 ▲교통사고사망자 줄이기 등을 추진한다.

또 포스트-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생활방역시스템 구축 ▲충남형 그린뉴딜 추진 ▲규제자유특구 조성 ▲충남 스타트업파크 조성 ▲감염병 대응 등 도민안전과 직결된 전담조직 신설 등에 집중한다.

양 지사는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서 ▲충남의 전략산업과제 집중 ▲지역현안 조기 가시화 ▲혁신도시 지정 및 공공기관 이전유치 ▲서해선 복선전철 서울 직결 등 SOC사업 ▲충남 미래사업 발굴 협의회 등으로 미래사업 발굴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등 행사의 성공적 개최 등을 설명했다.

박한복 기자  phb1226@hanmail.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한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