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대전교육청, '학업중단 청소년 졸업 학력 인정'..."진학의 길 열어!"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이 학업 중단한 학교 밖 청소년에게 '학습지원 프로그램 지원' 이수를 통해 '중학교 졸업 학력'을 인정받은 사례가 나와 학습지원 실효성이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에이티엔뉴스=이현식 기자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이 학업 중단한 학교 밖 청소년에게 '학습지원 프로그램 지원' 이수를 통해 '중학교 졸업 학력'을 인정받은 사례가 나와 학습지원 실효성이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21일 대전교육청에 따르면 학습지원 프로그램은 친구 관계의 어려움, 오랜 투병 생활 등으로 입학을 포기하거나 학업을 중단하는 청소년들에게 대전시교육청이 제공하는 맞춤형 교육지원사업의 하나로 현재 20여명의 학교밖청소년들이 과정을 밟고 있다.

중학교 졸업 학력을 인정받은 청소년은 학교에 다니던 기간의 수업과 창의적 체험학습시간,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의 학습지원 프로그램 이수, 방송통신중학교용 온라인 강의 수강 등을 학습시간으로 인정 받아 중학교 졸업 학력을 획득하게 됐다.

교우관계의 어려움으로 학업을 중단했던 요번 사례자는 중학교 졸업 학력 인정, 자신의 성장과 성취에 대한 자신감 획득을 학습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얻은 최고의 성과로 꼽았다.

대전시교육청에서는 본 청소년이 상급학교 진학을 희망할 경우 학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1학기 내에 고등학교를 진학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할 계획이다.

이현식 기자  atnnews@daum.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