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예산
충남 예산군, 2개 기업과 548억 규모 투자협약 체결지속되는 경기침체 속 투자와 92명 고용창출
사진 왼쪽부터 디앤케이켐텍 대표, 황선봉 군수, 양승조 지사, 유기산업 대표가 투자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예산군청)

27일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충남도와 8개 시.군, 12개 기업이 참여한 합동 투자협약식에서 예산군은 산업단지에 투자를 결정한 2개 기업과 협약(MOU)을 체결했다.

군은 ㈜디앤케이켐텍과 ㈜유기산업이 예산일반.신소재산업단지의 4만9702㎡ 부지에 548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신설.이전키로 하고, 향후 투자완료 시 92명의 고용창출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예산일반산단에 신설하는 ㈜디앤케이켐텍은 건축용 단열재를 생산하는 국내 대형 2개 그룹이 합작 투자하는 기업으로, 군에 500억원을 투자하고 향후 80명의 고용창출을 계획하고 있어 준공 후 공장이 정상 가동되면 계획인원 이상의 고용효과를 거둘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 예산신소재산단에 이전하는 ㈜유기산업은 바이오산업의 선두주자로서 산화탄소 저감효과와 시설하우스 염류집적장애 등 피해를 해결함으로서 농가 소득증대에 매우 높은 산업적 가치가 있는 바이오차(토양개량제 등)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농협을 통한 판매로 급성장하는 바이오차 시장에 발맞춰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오늘 투자협약을 체결한 2개사가 투자를 결정한 만큼 기업이 성공적으로 정착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앞으로도 기업이 경영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가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우량기업을 유치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군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2개 기업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관내에 소재한 업체를 적극 이용하고 군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가족 친화적 기업문화 조성, 지역인력 우선 채용, 지역생산 농.수.축산물 소비촉진 등 사회적 책임의 성실한 이행을 위해 노력키로 군과 굳게 손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종선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