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정치일반
김태흠 후보, ‘문재인 정권을 심판해 달라’
26일 후보등록을 마친 김태흠 후보가 궁촌동 사거리에서 시민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에이티엔뉴스= 이진영 기자

26일 오전 9시 후보등록을 마친 미래통합당 김태흠 후보(충남 보령·서천)는 시민들을 만나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기 위해서는 제일 야당인 미래통합당 후보인 자신을 지지해달라며 본격 선거전 나섰다.

그러면서 '시민들이 3선에 당선시켜 주면 국회로 돌아가 “보령·서천지역에 예산을 퍼부어 또다시 지역 발전을 가속화 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원내대표는 물론 당 대표까지 도전하는 등 큰 인물로 성장해 나가겠다. 그러기 위해서는 유권자들의 현명한 판단으로 자신을 지지해 달라”고 말했다.

 

이진영 기자  jin2666@daum.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