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일반
[코로나19 확산] 대전 중구, 마스크 2만3400개 지원…재난관리기금으로동 행정복지센터·보건소·뿌리공원·중앙로지하상가에 긴급 전달
13일 대전 중구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재난관리기금으로 마스크 2만3400개를 나눠 주고 있다.(사진제공=대전중구청)

대전 중구는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을 위해 13일 5000여만 원의 재난관리기금으로 마스크 2만3400개를 긴급 지원한다.
  
이는 선별진료소를 운영 중인 보건소뿐 아니라 동 행정복지센터를 이용하는 일반 주민의 감염 예방을 위한 조치다.
 
마스크는 보건소 750개, 뿌리공원 500개, 경로당에 7300개, 중앙로지하상가에 3000개, 특히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어려움을 겪는 행정복지센터를 이용하는 주민을 배려해 동 행정복지센터에는 1만1850개가 전달된다.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은 “아직까지 대전에는 확진자가 1명도 없지만, 이번 긴급 마스크 지원으로 주민 건강 안전망을 더욱 공고히 다질 것”이라고 밝혔다.

에이티엔뉴스 정완영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정완영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