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클로젯' 하정우·김남길, 카메라 꺼지면 웃음 가득 '현실 케미'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클로젯' 주인공 하정우, 김남길의 현실 케미스트리를 엿볼 수 있는 웃음 가득한 현장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16일 CJ엔터테인먼트가 공개한 '클로젯'의 스틸에는 긴장감 넘치는 미스터리한 스토리와 상반되는 두 배우의 유쾌한 현장 분위기가 담겼다. 처음 연기 호흡을 맞춘 하정우, 김남길은 진지한 모습으로 연기를 펼치다가도 카메라가 꺼지면 서로 웃음을 보이며 찰떡 케미스트리를 발산했다.

두 배우는 서로를 향한 깊은 신뢰를 함께 보여줬다. 하정우는 "드라마의 감정적 밀도가 높아질 때 경훈 캐릭터가 밸런스를 잡아준다. 김남길 배우와 함께 촬영하는 시간이 굉장히 든든했다"라며 촬영 현장의 분위기를 전했다.

김남길은 "처음 제안을 받고 '이 조합 신선하다' '재밌겠다' 싶은 느낌이 들었다. 역시나 주거니 받거니 호흡이 좋았다"라고 말하며 두 사람의 시너지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현실 친분을 넘어 최고의 호흡을 보여주는 하정우, 김남길의 티키타카는 스크린까지 고스란히 이어져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클로젯'은 이사한 새집에서 딸이 흔적도 없이 사라진 후, 딸을 찾아나선 아빠에게 사건의 비밀을 알고 있다는 의문의 남자가 찾아오며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극중 하정우는 사라진 딸을 찾아나선 상원 역으로, 김남길은 미스터리의 비밀을 알고 있는 경훈 역으로 분해 흔적도 없이 사라진 딸 이나(허율)의 비밀을 풀기 위해 의기투합한다.

한편 '클로젯'은 오는 2월 개봉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