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정치일반
조성호 서구의원, 구의원 사퇴 후 총선 출마 시동“기본으로 돌아가 변화와 혁신을 위해 도전 하겠다”
조성호 대전 서구의회 의원이 14일 대전시의회 기자실을 찾아 “구의원을 사퇴하고 자유한국당 대전 서구 갑 지역으로 오는 4월 총선에 출마한다”고 출사표를 던졌다./에이티엔뉴스=선치영 기자

조성호 대전 서구의회 의원이 14일 구의원을 사퇴하고 자유한국당 대전 서구 갑 지역으로 오는 4월 총선에 출마한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조 의원은 14일 대전시의회 기자실을 찾아 “저는 오늘 대전시 서구의원직을 내려 놓으며 제 인생의 한결같은 이상이었던 대전시민의 진정한 참일꾼으로 거듭나고자 한다”며 “구의원으로서 보람 있는 부분은 더 큰 발전을 위한 도약의 발판으로 삼아 대전 서구갑 지역을 위해 더 열심히 봉사하겠다”고 총선 출마의지를 밝혔다.
 
이어 “항상 구민 곁에서 구민과 함께 울고 웃으며 어려움을 곁에서 들어주는 친구 같은 의원이 되고자 노력했다”며 “지금까지 못 다한 구민들의 바람과 기대들은 더 큰 곳에서 더 큰 열정으로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대전 서구의원 사퇴와 예비후보 등록을 묻는 기자의 질문에는 “서구의회 의장에게 사직서를 제출해 오늘(14일)자로 사퇴가 마무리 됐다”며 “사퇴가 마무리된 오늘 예비후로로 등록해 열심히 활동하겠다”라고 밝혔다.

대전 서구의원 사퇴와 총선 출마를 위한 예비후보 등록을 앞둔 조성호 전 서구의원은 “이제 우리는 새로운 출발선에 다시 서야 한다”며 “국회의원의 본연의 임무가 무엇인지 다시 생각해보고 기본으로 돌아가 변화와 혁신을 위한 도전을 하겠다”고 출마 의지를 밝혔다.

에이티엔뉴스 선치영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선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