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TV·방송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촬영장 비하인드…활력 더하는 환한 미소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드라마만큼 설레고 두근거리는 '사랑의 불시착'의 현장 비하인드가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이하 '사랑불')은 4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폭발적인 화제성을 자랑하고 있다.

전무후무한 절대 극비 로맨스를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설렘 속에 빠뜨리고 있는 '사랑불'에서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와 배우들의 열정적인 모습을 고스란히 담은 촬영 현장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먼저 현빈(리정혁 역)과 손예진(윤세리 역)은 해맑게 웃으며 촬영을 즐기는 노련함과 여유를 드러내고 있다. 또한 언제 그랬냐는 듯 심각한 표정으로 모니터링에 임하는 모습에서는 매 순간 연기에 집중하며 최고의 캐릭터를 만들어내는 두 배우의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엿볼 수 있다.

서지혜(서단 역)와 김정현(구승준 역)의 밝은 미소 역시 눈길을 끈다. 극중 차갑고 도도한 캐릭터와는 달리 개구진 웃음의 서지혜와, 맛깔나는 캐릭터 표현을 통해 신흥 여심 저격수로 활약 중인 김정현의 유쾌한 표정에서도 즐거운 현장 분위기가 고스란히 전해진다.

이처럼 '사랑불' 속 배우들은 카메라가 꺼져도 쉼 없는 연기 열정을 발산함은 물론, 촬영장의 열기를 한층 더하는 에너지를 발산하며 활력을 더하고 있다.

통통 튀면서도 아련한, 독보적인 분위기의 로맨스로 안방극장에 핑크빛 설렘을 불어넣고 있는 '사랑불'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