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종합
배구연맹, 2020 도쿄올림픽 본선 확정한 女 대표팀에 포상금 1억원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한국배구연맹이 2020 도쿄올림픽 본선 진출이 확정된 여자배구 대표팀에 포상금 1억원을 전달했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은 12일 태국 나콘라차시마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 지역 예선 결승에서 태국에 3-0(25-22 25-20 25-20)으로 완승, 2020 도쿄올림픽 본선 티켓을 거머쥐었다.

이로써 2012 런던올림픽부터 3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한 한국 여자배구는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 이후 44년 만의 올림픽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

올림픽 본선 진출을 확정지은 후 김윤휘 한국배구연맹 사무총장과 대회에 참관한 여자 대표팀 단장이 선수단에 포상금 1억원을 전달하며 기쁨을 함께 나눴다. 연맹은 올림픽 4위 이상 성과 달성 시에도 추가 포상금으로 금메달 5억원, 은메달 3억원, 동메달 2억원, 4위 1억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