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존재감 강한 마동석 등신대와 함께 하는 시동 제작보고회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배우 정해인과 박정민, 염정아, 최정열 감독(왼쪽부터)이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시동'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진행자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 분)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2019.11.28/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