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종합
여자배구 KGC, 풀세트 접전 끝에 IBK기업은행 제압…4위 점프
KGC인삼공사가 2연승에 성공했다. 사진=KOVO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여자배구 KGC인삼공사가 풀세트 접전 끝에 IBK기업은행을 제압하고 4위로 올라섰다.

KGC는 27일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린 2019-20 도드람 V리그 여자부 IBK기업은행전에서 3-2(25-23, 21-25, 20-25, 27-25, 15-8)로 승리했다.

이로써 2연승에 성공한 KGC는 5승5패를 기록하며 승점 11점째를 챙겼다. 한국도로공사와 승점이 같지만 세트득식률에서 앞서며 4위를 차지했다. 반면 최하위(6위) IBK기업은행(2승8패)은 승점 1점(6점) 획득에 그쳤다.

후반부 극적인 뒤집기로 1세트를 승리한 KGC는 2세트와 3세트를 내리 내줬지만 4세트에서 듀스 접전 끝에 승리하며 승부를 5세트까지 끌고갔다.

승부처인 5세트, 초반 4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기선을 잡은 KGC는 이후 경기를 주도했고 마지막 최은지의 서브에이스로 15점째를 따내며 승리를 장식했다.

KGC는 외국인선수 디우프가 블로킹 3개 포함 양 팀 합계 최다인 32점을 기록하며 공격을 이끌었다. 최은지(14점)와 한송이(13점)도 두 자릿수 득점으로 공격에 힘을 보탰다.

반면 IBK기업은행은 28점을 기록한 어나이는 물론 김주향(19점), 김희진(14점), 김수지(10점), 육서영(10점)까지 선수들이 고른 활약을 펼쳤으나 승부처마다 집중력에서 밀리며 아쉬운 패배를 떠안았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