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김소라, tvN 단막극 '아내의 침대' 캐스팅…이이경과 호흡
빅보스 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김소라가 tvN 단막극 '아내의 침대'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빅보스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소라는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20'의 두 번째 작품인 '아내의 침대'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드라마 스테이지'는 '신인 작가 데뷔 무대'라는 의미를 담은 tvN 단막극 프로그램으로, 올해로 세 번째 선을 보인다.

'아내의 침대'는 사랑하는 이들의 사망 이후 남겨진 사람들의 이별 대처법을 그리는 블랙 코미디물이다. 극 중 김소라는 심정우(이이경 분)의 친구 양지현으로 분한다. 양지현은 심정우와 그의 아내 이이나를 연결해준 대학 동기이자 정우의 형수로, 정우가 다시 정신차리고 살 수 있게 고군분투하는 인물.

앞서 김소라는 '도깨비' '비밀의 숲' '아는 와이프' '내 사랑 치유기' 등에서 시원시원한 이목구비와 안정적인 연기력을 기반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 바 있다. 이번에도 김소라는 섬세한 표현력과 특유의 자연스러운 연기로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한편 '아내의 침대'는 오는 30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