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서천
서천군, 캐나다에서 한산모시의 아름다움 선보여캐나다문화원서 사이프러스 레프카라 레이스와 공동 전시
자료사진.(사진제공= 서천군청)

충남 서천군(군수 노박래)은 지난 10월 31일부터 11월 8일까지 캐나다 오타와 한국문화원에서 개최한 ‘Weaving Affinity: 한국-사이프러스 텍스타일 전시’에 참여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한산모시의 오랜 역사와 섬세한 아름다움을 선보였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이번 행사는 한국과 사이프러스 양국의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직물을 전시하기 위해 주캐나다 대한민국 대사관과 주캐나다 사이프러스공화국 대사관이 공동으로 개최했으며 개막식에 참석한 전 세계 30여 개국 대사에게 한산모시의 오랜 역사와 섬세한 아름다움을 전달했다.

서천군은 한산모시 조각보와 한복, 소품 등 총 60여 점과 한산모시짜기 제작과정을 담은 영상을 후원하여 레프카라 레이스 30여 점과 함께 전시했다.

‘한산모시짜기’는 지난 1967년 중요무형문화재로 지정되고 2011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됐으며 사이프러스의 전통적인 손뜨기 작업 ‘레프카라 레이스 공예’는 2009년 유네스코 무형유산 등재됐다.

신동순 관광축제과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지구 반대편의 무형유산이 만나 서로의 전통과 문화를 이해하는 자리가 됐다”며 “앞으로도 4,000번의 손길을 거쳐 만들어지는 한산모시의 가치와 아름다움이 전 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천군은 지난 6월 주홍콩한국문화원의 ‘한국전통문화주간’에 한산모시옷 입어보기 체험행사를 지원하고 대전시립박물관의 ‘전통직물전’을 통해 내년 2월까지 한산세모시를 전시하는 등 한산모시의 대내외 홍보 활동에 주력해 왔다.

에이티엔뉴스 이진영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이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