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서산
서산시, 균형발전사업 지원대상지 ‘부석, 팔봉, 운산, 고북’ 선정
충남 서산시는 지난 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서산시 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김현경 서산시 부시장) 회의를 열고 부석면, 팔봉면, 운산면, 고북면 등 4개 면을 균형발전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 (사진제공=서산시청)

충남 서산시는 최근 시균형발전위원회에서 부석, 팔봉, 운산, 고북 등 4개 면을 균형발전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서산시 균형발전사업은 맹정호 시장의 핵심 공약 중 하나로 지역 간 불균형 해소를 통해 시 전체의 경쟁력을 높이고 시민 삶의 질을 향상시킴으로써 지역발전의 선순환 구조를 확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를 위해 시는 충남연구원의 정책자문을 받아 지난해 12월 균형발전사업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지난 4월 관련 조례 제정을 거처 6월부터 시민사회, 학계, 정계 등 다양한 구성원이 참여하는‘서산시 균형발전위원회를 발족해 지원대상지 선정을 논의해 왔다.

위원회에서는 공정하고 객관적인 지표설정을 최우선 과제로 삼아 ▲인구증가율 ▲고령화율 ▲취업기반 ▲사회기반시설 ▲보건 및 복지서비스 ▲소득수준 등 다양한 분야의 지표가 고루 포함될 수 있도록 했고 그 결과 8개 분야 20개 지표를 선정해 평가에 임했다.

또한 각계각층으로 구성된 위원의 판단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정성평가도 반영해 대상지 선정이 균형 있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

그 결과 부석면, 팔봉면, 운산면, 고북면이 선정지표와 위원평가에서 고른 득점을 받아 위원회 의결을 통해 지원 대상으로 최종 선정됐다.

앞으로 시는 생활기반 확충, 지역소득증대 및 일자리 창출, 지역경관 개선 등을 막론해 지역주민들이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것이 무엇이고 이를 위해 어떤 사업을 추진해야할지를 스스로 결정할 수 있도록 크고 작은 회의와 토론회 등을 통해 이를 구체화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맹정호 시장은 “18만여 서산시민이 지역에 구애없이 높은 수준의 삶의 질을 누리도록 하는 것은 지자체의 사명 ”이라며 “본 사업이 지역의 발전을 위한 씨앗이 될 수 있도록 해당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시균형발전사업은 2020년부터 기본계획과 실시계획 수립 등을 통해 본격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시는 선정된 지역에 각각 30억원의 예산을 지원할 방침이다.

 

에이티엔뉴스 박상록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박상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