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예산
충남 예산군, 추사서예 창의마을 조성사업 ‘본격화’2020년 사업비 10억원 확보, 실시설계 착수
추사서예 창의마을 조성사업 조감도./에이티엔뉴스 DB

예산군의 역점사업인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 추사서예 창의마을사업’이 사업비 10억원(국비 5억. 도비 1억. 군비 4억)을 확보함에 따라 내년부터 본격 추진된다. 

이는 군이 신암면 용궁리에 총사업비 170억을 투입해 오는 2024년까지 추사국제서예원과 묵향광장 등을 조성, 서예 문화체험과 교류 활성화의 거점을 조성해 지역 관광자원을 개발키 위한 사업이라고 8일 밝혔다. 

추사서예 창의마을은 전통 유교문화와 현대 서예예술의 연계 및 융합을 통한 서예문화 예술진흥과 체험, 관광객 유치를 통해 관광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게 될 전망이다.

군은 지난 2016년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 기본구상 계획을 수립했으며, 2017년 토지매입비를 확보한데 이어 지난해 지방재정투자심사 승인 후 기본계획수립을 완료한 바 있다.

현재 군비를 투입해 사업대상지 토지를 매입 중으로 내년까지 토지보상과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오는 2021년 시설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고종예 문화재팀장은 “이번 사업비 확보로 추사서예 창의마을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군을 대표하는 서예문화의 중심지이자 관광 활성화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이종선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이종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