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공식입장] 김환희, '날찾아'로 안방극장 컴백…박민영X서강준과 호흡
나무엑터스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김환희가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 출연해 박민영, 서강준과 호흡을 맞춘다.

11일 나무엑터스에 따르면 김환희는 JTBC 새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극본 한가람, 연출 한지승, 이하 '날찾아')에 출연한다. 내년 상반기 기대작으로 꼽히는 '날찾아'는 서울 생활에 지쳐 북현리로 내려간 해원(박민영 분)이 독립 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서강준 분)을 만나게 되며 펼쳐지는 가슴 따뜻한 힐링 로맨스.

극 중 김환희는 여고생 임휘 역으로 분한다. 임휘는 이팔청춘답게 폭발적인 에너지를 가진 인물. 걷는 대신 늘 뛰어다니고, 자전거를 타는 동안 길거리에 인적이 없어도 비키라고 외치는 엉뚱한 성경의 소유자다. 특히 임휘의 오빠 역을 맡은 서강준과 그려낼 색다른 '남매 케미'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처럼 어디로 튈지 모르는 럭비공 같은 임휘를 자신만의 개성으로 소화할 김환희에게 많은 기대가 모이고 있다.

김환희는 지난해 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을 시작으로 영화 '여중생A', '드라마 '아름다운 세상'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무서운 기세로 연기 스펙트럼을 넓혔다. '날찾아'에 합류한 김환희가 2020년에도 활약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작품에서 선보일 또 다른 변신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섬세한 연기력으로 작품에 활력을 불어넣을 김환희. 그가 출연을 확정 지은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