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설동호 교육감, 모험·산행 학생들과···훈련 공동체의식 함양대전교육연수원, 학생 호연지기 다지는 야영교육 다양화
설동호 교육감이 8일 대전교육연수원 야영장을 방문해 대전둔원고 학생들과 함께 모험활동에 참여해 호연지기 정신을 몸소 체험하며, 자연을 통해 건강한 심신을 단련하도록 학생들에게 지도를 하고 있다.(사진제공=대전시교육청)

대전교육연수원은 학생들이 자연에서 자신의 꿈과 끼를 마음껏 펼치며, 건강한 심신을 갖춘 미래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정규과정’ 과 초·중학생 ‘특별과정’, 특수학생 ‘찾아가는 힐링데이’, 고3 대상 ‘힐링캠프’, 교직원 가족을 위한 ‘야영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설동호 교육감은 8일 대전교육연수원 야영장을 방문해 대전둔원고 학생들과 함께 모험활동에 참여해 호연지기 정신을 몸소 체험하고, 연수원 관계자와 간담회를 갖고 “학생 야영교육이 이루어 질 때 안전대책 마련과 교육시설의 철저한 관리를 통해 야영교육 프로그램을 안전하고 내실 있게 운영해 달라” 고 당부했다.

이날 야영교육에는 대전둔원고 학생 250명이 7일부터 8일까지 2일간 산행활동, 영지 활동 모닥불 의식, 실내 무한도전 등 다양한 공동체 프로그램에 참여하였으며, 타잔건너기 등 모험활동을 통해 심신을 단련하고 교우관계를 돈독하게 다지는 시간을 보냈다. 

설동호 교육감이 8일 대전교육연수원 야영장을 방문해 대전둔원고 학생들을 격려하며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전시교육청)

야영교육에 참여한 대전둔원고 김연규 학생은 “친구들과 학교 밖에서 자연스럽게 소통하면서 좀 더 가까워지고, 교우들과 단체 활동을 통해 양보와 배려의 정신을 느꼈으며 공동체 의식을 갖게 되었다”고 웃으며 말했다.

대전교육연수원 이광우 원장은 “야영교육은 학생들이 학교교육과정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체험중심의 활동을 통해 자연 속에서 호연지기를 기르며 인성을 함양하는 좋은 계기로서 교육적 가치가 크며, 앞으로 야영교육 프로그램 내용을 다양하게 운영하여 더 많은 학생들이 참가할 수 있도록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에이티엔뉴스 이현식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이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