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천안
충남 천안시, 버스 정류장에 공공와이파이 ‘팡팡’- 사업비 2억원 투입, 관내 버스정류장 23개소
천안시 버스정류장에 공공와이파이를 설치한 모습.(사진제공=천안시청)

충남 천안에 있는 버스 정류장에서 공공와이파이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4일 천안시에 따르면 지역 내 23개소의 버스정류장에 공공와이파이 설치를 완료하고 이동통신사에 상관없이 누구나 무선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충청남도 도비보조금 1억 원을 지원받아 총사업비 2억 원을 투입해 버스정류장에 무선접속장치 36대를 설치하고 공공와이파이 서비스를 개시했다.

설치 완료된 버스정류장과 무선접속장치는 ▲계광중학교(0950)~쌍용고가교(0826) 6개소 10대▲월봉청솔아파트(0861)~충무병원(0837) 6개소 9대▲종합터미널(0686)~천안역 동부광장(0655) 11개소 17대이다.

공공와이파이를 버스정류장에서 이용할 시민은 와이파이 설정에서 ‘Public_WiFi@CheonAn’을 선택해 접속하면 된다.

지난해 천안시는 관광지 21개소에 공공와이파이 구축을 완료했으며, 올해는 버스정류장에 설치하는 한편 현장 조사에 들어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설치 대상지를 선정하고 있다.

내년에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에 따른 공공파이파이존을 확대할 계획이다.

현석우 정보통신과장은 “시민들의 통신이용 편의를 위해 다수가 이용하는 버스정류장에 공공와이파이를 구축하고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이달 정식 서비스를 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공공와이파이존을 확대해 통신비용 절감 및 정보 격차를 해소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고은정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고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