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일반
충남 아산시, 배방원도심 재생사업 본격착수- 하반기부터 배방도시재생사업 제6차 사업추진협의회 개최
2019년 제6차 사업추진협의회 개최 모습.(사진제공=아산시청)


   충남 아산시는 20일 배방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배방원도심 도시재생사업 추진을 위한 제6차 배방도시재생사업추진협의회 회의를 개최했다.

 21일 아산시에 따르면 이번 회의는 하반기 추진 도시재생사업 총 7개 안건을 심의했으며 원안 모두 가결됐다.

하반기 추진 도시재생사업은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노후주택 개보수사업▲폐가 부지를 활용한 마을주차장 조성사업▲모산로 상가별 캐릭터를 만드는 이야기가 있는 모산로 만들기사업▲원도심 활력을 위한 배방 아름다운 한마음 축제▲도시재생 주민역량강화를 위한 제6기 도시재생대학 등이다.

이와 함께 금번부터 배방원도심 도시재생사업의 공공건축가로 위촉된 남서울대학교 이우형교수의 참여로 주요 건축사업의 기획 및 디자인 자문을 통해 건축사업의 문화품격 향상 및 공공성을 강화했다.

아산시 관계자는 “하반기부터 배방 원도심 내 여러 도시재생사업이 본격적으로 착수되고 진행되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성공적인 도시재생사업을 위해 주민들과 함께 협력해 사업의 완성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배방원도심 도시재생사업은 장항선 이설로 폐쇄된 (구)모산역 부지를 중심으로 한 배방읍 공수리 일원에 2020년까지 국비와 지방비 100억원을 투입해 문화경제중심지를 조성하고 배방원도심을 활성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에이티엔뉴스 고은정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고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