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포토]박영순 전 대전시 부시장, “일본이 항복할 때까지”
박영순 전 대전시 정무부시장(사진 왼쪽)과 문성원 대전시의회 부의장이 16일 대전 대덕구 신탄진 GS칼텍스 충전소 삼거리에서 ‘NO 아베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박영순 전 부시장은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평화와 번영으로 하나 된 나라를 위해 일본이 항복하는 그날까지 ‘NO 아베 캠페인’을 죽기살기로 펼치겠다”고 강한 의지를 보였다./에이티엔뉴스=선치영 기자

에이티엔뉴스 선치영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선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