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서산
서산시의회,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유치 건의해양경찰청 등에 건의문 발송
서산시의회 청사 (사진제공=서산시의회)

서산시의회(의장 임재관)는 16일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서산시 이전을 위한 건의문을 해양경찰청과 중부지방해경청에 발송했다고 밝혔다. 

시의회는 13명 의원 전원 명의 건의문에서 “해양경찰청의 인천 송도 이전에 따라 중부지방해경청이 청사 이전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안다”며 “지리적 입지여건과 정주환경이 우수한 서산시가 중부지방해경청 이전 최적지”라고 의견을 전달했다.

또 서산시가 평택과 태안의 경계에 위치한 지리적 중심지로 충청권 유일의 해상교통관제센터(VTS)가 서산시에 위치해 관할지역 접근성과 지휘권 행사에 최적의 입지조건을 갖췄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산은 대산항의 물동량이 증가하고 있고 국제여객선 2개 항로가 취항 준비 중”이라며 “앞으로 해양치안 수요가 크게 늘어나 해양사고에 대한 예방과 신속한 대응이 절실히 필요한 지역”이라고 역설했다. 

덧붙여 "서산에는 접근성이 우수하고 부지 조성과 기반시설 설치가 완료된 입지가 마련돼 있어 청사 이전 시 복잡한 행정절차 없이 신속한 공사 추진이 가능하다"며 "중부권 국토균형발전을 도모하고 해양안전 확보·해양주권 수호라는 임무의 완벽한 수행을 위해 중부지방해경청이 최적지인 서산 지역으로 이전될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에이티엔뉴스 박상록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박상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