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세종시, 국회도서관과 지식공유 확산 업무협약 체결세종시민들 국회 전자도서관 접속 자료이용 쉬워질듯
18일 이춘희 세종시장(왼쪽)이 허용범 국회도서관장과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세종시)


세종시는 18일 국회도서관과 협약을 맺어 시민들이 시의 행정자료실과 각 읍.면.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도서관에서 국회전자도서관에 접속해 자료이용을 쉽게 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날 이춘희 시장은 시청에서 허용범 국회도서관장과 정책역량 강화와 지식공유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지식정보의 공유와 활용, 국회전자도서관 원문 데이터베이스 등 자료이용 확대, 독서문화 확산을 위한 교육 홍보 협력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에 따라 시청 행정자료실 뿐만 아니라 아름동 등 복합커뮤니티센터 내 공공도서관 10곳에서도 지정된 PC로 접속하면 국회전자도서관 원문DB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18일 이춘희 세종시장이 시청 접견실에서 허용범 국회도서관장과 환담을 나누고 있다.(사진제공=세종시)

국회도서관은 470만 3000건 약 2억 5257만면 이상의 디지털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국가 최고의 전문 학술정보 서비스 기관으로 저작권이 있는 자료도 도서관보상금을 지원받아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다.

도서관보상금은 협약체결 기관에서 국회전자도서관을 통해 저작권이 있는 디지털 자료 원문을 출력하거나 전자파일을 전송할 때 저작권자에게 지급하는 비용을 국회도서관이 대납해주는 제도다.

그러나 자료 출력이나 복사가 필요한 경우에는 행정자료실과 복컴도서관 내 비치된 무인과금 복합기에 신용카드 또는 체크카드로 선결제한 후 이용할 수 있다.

이춘희 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시민들이 국회전자도서관의 방대한 지식정보 자원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시민편의 중심의 정보서비스 제공을 모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홍근진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홍근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