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천안
충남 천안시 남산지구, 도시재생 마을축제로 '들썩들썩'주민이 주도하는 도시재생 공동체형 축제‘남산의 봄’개최
남산지구 마을축제‘남산의 봄’포스터.(사진제공=천안시청)

충남 천안 남산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순항중인 가운데 주민 주도의 도시재생 마을축제인 ‘남산의 봄’이 8일 천안천 어린이공원과 천안고가교 하부에서 열린다.

7일 천안시에 따르면 올해 처음 열리는 마을축제 ‘남산의 봄’은 남산지구에 봄이 찾아온다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지역 주민․대학생․청년들이 축제 기획부터 운영까지 직접 참여하는 도시재생 공동체형 축제이다.

축제장 곳곳에서는 ▲남산마을 갤러리 전시 ▲남산 게릴라 가드닝 ▲1회용 플라스틱컵을 재활용한 정원 체험 ▲남산마을 공동부엌 등 다양한 전시, 먹을거리,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이번 마을축제는 주민화합을 통한 공동체 활성화와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 변화하는 남산마을을 홍보하기 위해 남산마을주민협의체에서 기획했다.

천안시는 이번 ‘남산의 봄’ 마을축제가 성황리에 마무리되면 주민 반응 등 검토를 거쳐 향후 남산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다양하게 활용해 나갈 계획이다.

김진수 도시재생과장은 “남산지구 도시재생을 위한 이번 주민참여형 마을축제를 계기로 많은 시민들이 우리지역 뉴딜사업에 관심을 갖고 마음을 모아 달라”며 “천안의 남산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 예전의 명성을 되찾을 수 있도록 시에서도 행정력을 모아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고은정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고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