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세종
김중로 국회의원 주도 '건강한 국회 당' 모임 출범건강에 대한 주제로 매월 1회 조찬 모임 소통의 장
'건강한 국회 당'(건국당)이 국회 의원회관에서 조찬 모임을 갖고 출범했다.(사진제공=김중로 국회의원)

국회에서 '건강'을 주제로 국회의원들이 매월 1회 조찬 모임을 갖는 '건강한 국회 당'(건국당)이 출범해 주목을 받고 있다. 
 
5일 김중로 바른미래당 세종시당 위원장에 따르면 건국당은 전날 김 의원을 비롯해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회 의원회관에서 조찬 모임을 갖고 정식 출범했다.

건국당은 매월 1회 조찬 모임을 갖고 건강을 주제로 각 분야 전문가를 초청해 정신 및 육체 건강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다양한 의견 교류, 주제발표, 토론 등 활동을 벌이기로 했다.

이날 첫 모임에서 의원들은 유은정 정신과 전문의를 초청해 '마음의 상처를 받지 않는 법'이라는 제목으로 강연을 들었다.

유 원장은 이 자리에서 "국회의원은 여러 사람을 만나야 하는 특수성이 있다"며 "만남의 정신적 스트레스를 줄이기 위해 종교 취미활동 등 개인만의 해소방안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건국당을 기획한 김 의원은 "정당과 지역, 이념과 상관없이 건강이라는 공통의 소재를 바탕으로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는 친목 모임"이라며 "앞으로 의원들의 건강, 국회의 건강, 대한민국의 건강을 챙기는 소통과 협업의 장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에이티엔뉴스 홍근진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홍근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