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이슈
김종천 대전시의장 소환 조사…대전시티즌 선수선발 부정 연루경찰, 김 의장 입건하고 소환일정 조정 중
대전지방경찰청사./에이티엔뉴스 DB

프로축구단 대전시티즌 선수선발 부정을 수사 중인 대전경찰이 연루 정황이 있는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은 김 의장을 입건했고,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출석을 요구했다고 13일 밝혔다.

김 의장은 대전시티즌 선수선발을 앞두고 고종수 감독에게 특정 선수를 추천해 선수선발위원회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의장이 추천한 선수는 2차 테스트를 통과한 15명에 포함됐다.
 
2차 테스트 이후 부정 의혹이 불거지면서 선수선발 과정은 중단됐다.
 
경찰은 김 의장이 시민구단인 대전시티즌 지원 예산 편성 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위치에 있는 점에 비춰 그의 추천이 압력으로 작용했을 수 있다고 보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경찰은 김 의장 측근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했다.
 
경찰 관계자는 “그동안의 수사 내용에 대한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해 소환조사를 결정했다”며 “소환일정은 조율 중으로 공개여부는 추후에 결정할 일”이라고 밝혔다.

에이티엔뉴스 정완영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정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