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해병대' 샤이니 민호·'현역' 인피니트 동우, 오늘 입대(종합)
민호 동우 SNS©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샤이니의 민호와 인피니트의 장동우가 15일 군 입대한다.

민호는 이날 경북 포항 해병대 교육훈련소에 오후 2시쯤 입소할 예정이다. 이날 공식적인 자리는 없지만, 그는 모여든 팬들을 위해 간단한 인사를 할 전망이다.

민호는 입대를 하루 앞둔 지난 14일 자신의 SNS에 머리카락을 짧게 자른 모습과 함께 인사를 건넸다. 그는 "제가 15일 입대하게 됐다. 짧으면 짧고, 길면 긴 시간을 여러분과 잠시 떨어져 있게 됐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2008년 5월 25일에 데뷔해서 참 시간이 빠르게 지나고, 정말 많은 일을 여러분과 함께해서 행복하고, 기쁘고, 절대 잊지 못할 순간들이었다"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민호는 "제가 많은 걸 느끼고 성장할 수 있었던 모든 게 다 여러분의 관심과 응원 덕이라고 생각합니다"라면서 "누군가가 옆에 있다는 존재만으로 저에게는 큰 행복이었고, 그저 강하게 앞만 봐왔던 저에게 뒤를 돌아보고 딱딱한 것만이 다가 아닌 부드럽고 유연할 수 있게 해주신 우리 샤이니 월드 정말 많이 보고싶을 것 같다"고 진심을 전했다.

민호는 끝으로 "더 많이 못 다가가고, 더 많은 표현을 못해서 미안하고, 죄송한 마음이 크네요. 그래도 제가 감사하고 사랑하는 거 아시죠? 여러분이 주신 응원 가슴에 잘 담아서 건강하게 잘 다녀오겠다"라면서 "항상 실망 시켜드리지 않고 긍정적이고 좋은 에너지 드릴 수 있게 군 생활 더 열심히 하고 오겠다.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라고 덧붙였다.

민호는 지난 1월 해병대에 지원, 합격 통보를 받은 바 있다.

장동우 역시 이날 육군 현역으로 입대한다. 그는 조용히 입소하겠다는 본인의 뜻에 따라 장소와 시간을 공개하지 않았다.

장동우 역시 입대 전 손편지를 통해 팬들에게 인사했다. 그는 14일 자신의 SNS에 손편지를 올렸다. 장동우는 "리더 성규 형, 우리 성열이와 함께 인사하고 인피의 세 번째로 제가 또 인사를 드리게 되었습니다! 갑작스러운 입대 소식을 말씀드리려니 인스피릿 여러분께 죄송하고 또 아쉽고 만감이 교차합니다"라며 "제가 받은 사랑이 더 크게 빛날 수 있도록 국방의 의무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씩씩한 각오를 내비쳤다.

또 "인피니트 멤버로서도 또 장동우라는 한 인물로서 너무나 크고 찬란한 활동을 할 수 있게 해주신 우리 인슾 너무 감사합니다"라며 "다시 태어나도 인피니트를 하고 싶을 정도로 황홀하고 행복한 활동을 했다"고 덧붙였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