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예산
예산군보건소, 국가 암 검진 수검실적 ‘전국 1위’111명의 암환자에게 치료비 지원
예산군보건소가 무료 국가 암 검진을 통해 59명의 암환자를 조기 발견했다./에이티엔뉴스 DB

예산군보건소는 2018년 국가 암 검진 통합평가대상인 20∼69세의 검진율이 56.02%로 전국 1위를 달성했다고 15일 밝혔다.

 보건소는 그동안 국가 암 검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기간제, 공공근로 등 전담인력을 확보해 검진 대상자 1대1 전화홍보, 주기적인 문자메시지 안내, 채변통 제작 우편발송, 아파트 및 미수검자 가정방문 등 다각적인 수검 독려활동을 추진했다.

이에따라 올해 무료 국가 암 검진대상자는 홀수년도 출생자 중 의료급여수급자와 국민건강보험 하위 50%인 자로 남성은 만 40세 이상이고 여성은 만 20세 이상이며, 건강보험 가입자 중 당해 국가 암 검진을 통해 암 진단을 받은 경우는 연간 급여항목 중 본인 일부부담금을 최대 3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보건소는 지난 2017년 국가 암 조기 검진사업 분야 지자체 합동평가에서 ‘2018년 도(道) 국가 암 검진 최우수기관’으로 도지사 표창을 수상한 바 있으며, 무료 국가 암 검진을 통해 59명의 암환자를 조기 발견하고 총 111명의 암환자에게 1억5000만원의 치료비를 지원했다.

앞으로도 군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암 조기 검진과 암 예방 교육.홍보로 암 검진율 향상에 주력해 군민이 모두 건강한 예산을 만들겠다는 각오다.

김기록 방문재활팀장은 “건강검진은 보건사업 중에 가장 많은 인력이 소요됨으로 모든 직원이 한마음으로 협심해 노력한 결과 전국 1위를 달성하게 됐다”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이종선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이종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