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일반 이슈
충남경찰청, 3억원대 송유관 유류 절도 19명 검거- 충남 경기일원 3개조직…지난해 5월부터 10여곳 송유관, 휘발류 등 절도
송유관절도 관련사진.(사진제공=충남경찰청)

충남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4일 충남과 경기도 일원에 매설된 송유관에서 휘발류 등 23만6000L(3억3700여만원)를 조직적으로 훔쳐온 A씨등 일당 19명을 검거하고 이중 14명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 총책 5명은 지난해 5월부터 충남과 경기지역 등 3개조직을 만들어 조직당 3~4곳의 송유관 시설에서 휘발류, 경유 등을 훔쳐왔다는 것.

송유관절도 관련사진.(사진제공=충남경찰청)

조사결과 A씨 등 총책 5명은 도피생활 중에 도피자금 마련을 위해 도유시설을 설치하여 범행 하던 중, 도유호스를 통해 절취과정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 조직 당 5~6명으로 구성된 3개 조직은 한 조직 당 3~4곳에서 도유시설을 설치하여 도유를 하다 단속이 되면 다른 쪽으로 이동하는 치밀함을 보였다.

경찰관계자는 “송유관 사고가 인명피해와 환경훼손 등 사회에 막대한 영향을 끼칠 수 있어 앞으로도 송유관 관련 범죄에 대하여 단호히 대처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에이티엔뉴스 하동길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하동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