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일반
'SKY캐슬', 한국인이 좋아하는 프로그램 1위…역대 선호도 최고치
JTBC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SKY캐슬'(스카이캐슬)이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TV프로그램에 등극했다.

28일 한국갤럽이 발표한 '한국인이 좋아한 TV프로그램' 조사에 따르면 JTBC 금토드라마 'SKY캐슬'이 13%의 선호도로 2019년 1월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TV프로그램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2018년 12월 조사에서 6위를 기록한 'SKY캐슬'은 한 달 만에 1위에 오르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특히 'SKY캐슬'은 2013년 1월 시작한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조사에서 지상파와 비지상파를 통틀어 드라마 선호도 최고치를 경신해 눈길을 끈다. 지금까지 선호도 10%를 넘은 드라마는 KBS 2TV '내 딸 서영이’(2013년 1월 10.6%, 2월 12.2%) SBS '별에서 온 그대'(2014년 2월 11.5%) MBC '기황후'(2014년 3월 10.8%, 4월 11.8%) MBC '왔다! 장보리'(2014년 9월 12.1%) KBS 2TV '태양의 후예'(2016년 3월, 12.3%) tvN '도깨비'(2017년 1월, 12.6%)에 이어 'SKY캐슬'까지 총 일곱 편이다.

더불어 2018년 1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조사에서 2위는 '하나뿐인 내편', 3위는 '나 혼자 산다', 4위는 '나는 자연인이다', 5위 '미운 우리 새끼', 6위 '썰전', 공동 7위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아는 형님' '1박 2일 시즌3'가 차지했다.

한편 한국갤럽은 2013년 1월부터 매월 '요즘 가장 좋아하는 TV프로그램'을 조사해 발표하고 있다. 이는 행위를 측정하는 TV 시청률과 달리 시청 시간대, 공간, 채널, 매체를 초월한 한국인의 감성적 TV프로그램 선호 지표다. 1월 조사를 위해 한국갤럽은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2명에게 요즘 가장 즐겨보는 TV프로그램을 물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에이티엔뉴스 이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