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충남 아산
아산시, 공공비축미곡 건조벼 매입 시작연말에 쌀값 확정 후 최종정산금 지급
아산시가 공공비축미곡 건조벼 매입을 지난 7일 선장면에서부터 시작했다.(사진제공=아산시청)

아산시가 7일 선장면을 시작으로 2018년산 공공비축미곡 건조벼 매입에 들어갔다고 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전체 매입물량은 3454톤(산물벼 1400톤/건조벼 2054톤)으로 전년대비 12% 감소했으며 매입품종은 삼광, 새일미 2품종이다.

공공비축미곡 매입장소는 산물벼 1개소 및 건조벼 7개소 등 총 8개 장소에서 각 지역별로 진행되고, 산물벼는 지난달 15일부터 이미 매입을 진행하고 있어 이날 16일까지는 매입을 완료할 계획이다.

올해는 예년과 달리 우선지급금이 지원되지 않으며 수매한 달의 말일에 중간정산금(40kg 포대당 3만원)을 지급하고 최종정산금은 쌀값이 확정된 후 연말에 지급한다.

유지원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벼 수매 과정에서 농업인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 업무에 임해줄 것"을 당부했다.

에이티엔뉴스 최영민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최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