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대전·세종 대전
대전 유성구, 국화전시 기간 ‘행복팜 프리마켓’ 운영먹거리 볼거리가 가득한 생산자와 소비자의 행복한 만남
2017년 유성국화전시회 기간 중 열린 ‘2017 행복팜 프리마켓’.(사진제공=유성구청)

대전 유성구는 오는 13일부터 28일까지 매주 토요일과 마지막주 일요일 총 4회에 걸쳐 유성국화전시회가 열리는 유림공원 일원에서 ‘2018행복팜(farm) 프리마켓’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문화와 예술이 어우러지는 도시형 장터로 로컬푸드 생산자와 소비자가 직접 만나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만드는 커뮤니티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일상적인 농산물 직거래 장터와는 달리 안전성이 인증된 유성구의 로컬푸드 인증브랜드인 ‘바른유성찬’과 로컬푸드로 만든 수제요리, 수공예품 판매와 매회 다양한 체험 이벤트를 운영한다.

구 관계자는 “로컬푸드는 단순한 먹거리에 대한 문제가 아닌 생활 속의 중요한 음식문화로 인식이 높아졌다”며, “생산, 소비의 선순환 구조를 형성해 구민건강을 챙기고, 지역 내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티엔뉴스 이현식 기자  atntv@naver.com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이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