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신차·스포츠카
레인지로버 등 5개 모델 크랭크축 소착 결함으로 리콜
   

재규어랜드로버 5개 차종이 리콜을 실시한다. 대상 모델은 2010년식부터 2016년식까지 3.0 디젤엔진이 장착된 XFㆍXJㆍ레인지로버 등 5개 차종 1만6022대로 디젤엔진 크랭크축 소착 결함으로 시동꺼짐 현상이 발생되는 결함에 따른 것이다. 

해당차량은 오는 10월 29일부터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전액무상으로 점검 후 불량여부를 판정해 문제가 있는 엔진은 새 엔진 어셈블리로 교체하게 되며 점검은 약 1시간, 신품 엔진어셈블리교체는 약 16시간이 소요된다. 

리콜 시행 전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정호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