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경제일반
정성욱 금성백조 회장, 제23대 대전상의 회장 선출
정성욱 금성백조주택 회장이 23대 대전상공회의소 회장으로 선출됐다.(사진제공=대전상공회의소)

정성욱 금성백조주택 회장이 23대 대전상공회의소 회장으로 선출됐다.
 
대전상공회의소는 12일 유성 아드리아호텔에서 제23대 대전상의 의원 108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신임회장 투표를 진행한 결과, 정성욱 금성백조주택 회장이 제23대 회장으로 당선됐다고 밝혔다.
 
이날 정 회장은 61표를 얻어 47표를 얻은 최상권 ㈜신우산업 회장에 득표수에서 앞서 차기 회장으로 선출됐다.
 
정 회장당선자는 5인의 전형위원회를 구성해 유재욱(오성철강)·정태희(삼진정밀)·이인영(한온시스템)·이승찬(계룡건설산업)·정상희(삼주외식산업)·성열구(대청엔지니어링) 대표이사 등 6인을 부회장으로 선임하는 한편, 감사 2인, 상임의원 25인 등 33명의 의원들을 제23대 임원으로 선출했다. 박희원 제22대 회장은 명예회장으로 추대됐다.
 
이날 제23대 회장으로 당선된 정성욱 금성백조주택 회장과 임원진은 13일부터 2021년 3월 12일까지 3년간 공식 임기를 수행하게 된다.

에이티엔뉴스 선치영기자  atnnews@daum.net

<저작권자 © 에이티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티엔뉴스 선치영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